[기사자료] 불법촬영물 삭제 요청 주체 확대... 방통위, 10개 기관 지정 > 기사자료실


기사 자료실

기사자료실

[기사자료] 불법촬영물 삭제 요청 주체 확대... 방통위, 10개 기관 지정
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나무여성인권상담소 작성일20-12-31 14:04 조회27회 댓글0건

본문

불법촬영물 삭제 요청 주체 확대... 방통위, 10개 기관 지정

방송통신위원회(방통위)는 피해 당사자가 아니더라도 불법 촬영물 삭제나 접속 차단을 요청할 수 있는 10개 기관 (나무여성인권상담소 포함) 30일 지정·고시했다. 이들 기관으로부터 받은 요청을 따르지 않는 인터넷사업자는 매출액의 3% 내 과징금을 물 수 있다.

(이하중략...)

출처: 한국일보 권영은 기자 (2020.12.30)

https://m.hankookilbo.com/News/Read/A2020123009400002458
  • 페이스북으로 보내기
  • 트위터로 보내기
  • 구글플러스로 보내기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
서울 중구 장충단로8길 39 (장충동1가 38-30) 팬원빌딩 6층

TEL : 02-732-1367FAX : 02-732-1369E-MAIL : namuright@hanmail.net

COPYRIGHT ⓒ NAMURIGHTS. ALL RIGHTS RESERVED.

FAMILY SITE